[HGUC] RGZ-95 ReZEL Hobby

발매일에 집앞 빅카메라에서 집어와 단숨(?)에 기본조립만 끝낸 리젤입니다.


최근 HGUC 라인인 만큼, 기본 퀄리티는 매우 만족스럽습니다.
색 분할도 의외로 자잘한 버니어(흰색 부품)도 전부 다 되어 있고
(분할하지 않으면 형태를 내는데 고생하긴 했을듯...)
관절 강도도 적절하여 가지고 노는데 전혀 지장이 없습니다.
동체 곳곳의 붉은 센서 부분이 스티커라는 점이 아쉽긴 하지만, 투명부품으로 분할했으면 그건 또 그것대로 힘들었을 것 같으니 타협점이라는 측면에서는 적절한 선택이라고 생각합니다.
어깨의 원형 센서부의 스티커는, 폴리캡 런너의 태그 부분 같은 연질부품을 적당히 잘라서 문질러서 밀착시켜주면 곡면임에도 불구하고 구겨짐 없이 착 달라붙어서 렌즈같은 느낌을 주기도 합니다. 칠하지 않을 예정이신 분들은 꼭 한번 해보시길.


기본 양산기인 제간과 한컷.
실제 극중에서는 이 두 기체가 연계하여 작전수행을 하는 묘사가 있다고 합니다.
리젤의 웨이브라이더 모드(어째서 '웨이브라이더' 인지는 모르겠습니다만. 그냥 '순항 모드' 정도가 낫지 않았을지. 대기권 돌입도 못하는 주제에...) 시에 백팩에서 손잡이가 나와 이걸 잡고 전선으로 이동하는 SFS 적인 용도를 수행한다고 합니다만...글쎄요.
(이건 나중 사진을 참고)



웨이브라이더 모드입니다. 변형기구가 메타스 계열이라고는 하지만 실질적으로는 제타+메타스/2 정도 됩니다. 동체는 팔을 접어서 안으로 넣는 제타 방식에, 다리는 그냥 180도 접어서 옆에 붙이고는 메타스 방식의 짬뽕이죠. 우주에서 운용되는 것을 감안하면, 공력이라고는 철저하게 무시된 이런 방식도 나빠보이지는 않습니다. 사실 건담에서의 '변형' 은 대부분 '추진기는 후방으로, 무장은 전방으로' 배치하여 화력과 추진력을 집중하기 위한 방식이니 매우 합리적(?) 이라 할 수 있겠습니다.



변형은 부품 교체식이긴 합니다만, 덕분에 꽤 깔끔하고 탄탄한 변형이 가능합니다. 어설프게 무리해서 1/144 크기에 변형기구 넣는 것 보다는 훨씬 나은 선택이죠(변형은 MG에...쿨럭). 부품이 크게 남는 건 좀 난감합니다만... 그래도 변형기구 덕분에 무릎의 가동범위는 HGUC 역대 최강이 아닐까 합니다.
음...실루엣을 보면 확실히 메타스나 젯투를 연상케 하는 부분이 있군요.
(...랄까, 정강이나 전방 스커트 아머에서는 FAZZ, 머리나 팔은 제타 어깨랑 백팩은 메타스...등등, 이것도 기라줄루 이상으로 이것저것 짬뽕 뒤범벅이 되어 있습니다)



제간을 태워본 사진입니다.
...네, 난감하죠. 저 상태라면 아마 추진기도 제대로 작동을 하지 못할 뿐더러, 추진기의 열이 제간의 콕핏에 직격해 아마도 파일럿은 통구이(...)가 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우주에서의 운용을 상정한 것이라면, 아예 손잡이를 바닥 쪽에 달던가 아니면 손잡이가 아니라 발을 고정하는 락을 설치하는 편이 설득력은 훨씬 높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마지막으로 현재까지 나온 유니콘 시리즈(유니콘 모드나 규격외 크샤트리아는 열외;;;)와 꼽사리 한마리의 크기 비교.
음...이렇게 보면 확실히 제간은 유니콘 시리즈와의 통일성을 어느 정도 염두에 두고 만들어진 것 같은 느낌이 좀 강하군요;;
기라 줄루가 유니콘에 거의 뒤지지 않는 다리 길이를 자랑하는 것에 비해, 변형시의 밸런스 때문인지 리젤은 전체적으로 균형이 잡혔다는 느낌이 듭니다. 유니콘이 원작이야 좀 문제가 많다고(...) 듣긴 했습니다만, MS 디자인은 나름 끌리는 것들이 있어서 간간히 건프라는 사보게 될 것 같습니다. 리젤이야 일반기에서 만족을 어느정도 해버려서 대장기까지 사게 될지 어떨지는 모르겠습니다만...시난주라도 나오게 되면 그건 한번 사보게 될 것 같군요. ^^;

덧글

  • 동사서독 2010/01/26 10:23 # 답글

    제간 지못미 .... 로군요.
  • 히미코 2010/01/26 11:15 # 답글

    잡지샷은 제간이 동체위로 떠있는 형상이라서 나름 모양새는 나왔는데..확실히 어떤식이건 분사가스에 제간 파일럿이 통구이가 될법 하군요..;
  • 무명병사 2011/02/14 23:33 # 답글

    사람도 위험할뿐더러, 기체에도 무리를 주겠는걸요. 하지만 멋져서 1개 소대분(3기)을 질러버렸죠(...).
댓글 입력 영역